http://www.bluestars.co.kr/xe/files/attach/images/164/a040321299b3729d7f9359c13b9d6ed6.jpg
릴로안 일기

2019. 09. 06 금요일 (아주 맑음)

2019.09.06 19:43

건우지기 조회 수:99

아주 맑은 날씨 속에 수밀론 다이빙을 마쳤다.

바다도 잔잔하고 시야도 괜찮은 편.

요즈음 아포섬의 시야가 아주 좋다.

수밀론은 아포보다는 못하지만.

내일은 두 분의 손님이 더 오신다.

지금 계신 다섯 분의 손님은 내일 캐녀닝을 다녀 오실 예정이고

다른 한 분과 내일 도착하시는 두 분만 다이빙을 내일 진행하시게 된다.

어제 여운이 아직 가시지 않은 상태라 내일 다시 삼보안 포인트에서 다이빙을

진행하기로 했다.

3 번의 다이빙을 거기서 다하자는 의견도 있다.

그만큼 어제의 감동이 컸기 때문이다.

내일 다시 환도상어와 고래상어를 볼 수 있다는 확신은 없으나 그런 기대를 가지고

설레이는 마음으로 다이빙을 하는 것이 행복한 것이리라.

늘 설레이는 다이빙이 최고의 다이빙이다.

원하는 것을 보든 못보든 그 것이 중요하지 않다.

보면 더좋은 것이고 못보았다고 실망할 필요는 없다.

다음 기회가 있기 때문.

그리고 그 자리에서 매번 볼 수 있다면 설레이지도 않겠지.

다이빙은 마음으로 하는 것이다.

그래서 늘 다이빙이 그립고 설레이는 것.

내일이 기다려 진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24 2020. 01. 23 목요일 (맑고 조금 흐림) 건우지기 2020.01.23 159
1223 2020. 01. 12 일요일 (맑고 흐리고 소나기) [1] 건우지기 2020.01.12 268
1222 2020. 01. 11 토요일 (맑고 흐리고 소나기) 건우지기 2020.01.11 148
1221 2020. 01. 10 금요일 (아주 맑음) 건우지기 2020.01.10 128
1220 2020. 01. 07 화요일 (아주 맑음) [1] 건우지기 2020.01.07 155
1219 2020. 01. 06 월요일 (아주 맑음) 건우지기 2020.01.06 107
1218 2020. 01. 05 일요일 (맑음) 건우지기 2020.01.05 112
1217 2020. 01. 03 금요일 (맑고 조금 흐림) [2] 건우지기 2020.01.03 125
1216 2020. 01. 02 목요일 (흐리고 비 그리고 조금 맑음) 건우지기 2020.01.02 106
1215 2020. 01. 01 수요일 (흐리고 맑음) 건우지기 2020.01.01 129
1214 2019. 12. 30 월요일 (아주 맑음) 건우지기 2019.12.30 154
1213 2019. 12. 27 금요일 (조금 비 그리고 흐림) 건우지기 2019.12.27 137
1212 2019. 12. 26 목요일 (아주 맑음) 건우지기 2019.12.26 136
1211 2019. 12. 25 수요일 (맑음) [5] 건우지기 2019.12.25 187
1210 2019. 12. 17 화요일 (맑고 조금 흐림) 건우지기 2019.12.17 175
1209 2019. 12, 14 토요일 (맑고 흐림) 건우지기 2019.12.14 145
1208 2019. 12. 09 월요일 (흐리고 맑음) 건우지기 2019.12.09 163
1207 2019. 12. 05 목요일 (아주 맑음) 건우지기 2019.12.05 130
1206 2019. 12. 03 화요일 (흐리고 조금 비) [1] 건우지기 2019.12.03 153
1205 2019. 12. 01 일요일 (맑고 흐림) 건우지기 2019.12.01 127

http://www.bluestars.co.kr/xe/files/attach/images/164/74d943b0ed16fbbd6010b477caaa4d59.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