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www.bluestars.co.kr/xe/files/attach/images/164/a040321299b3729d7f9359c13b9d6ed6.jpg
릴로안 일기

2018. 07. 12 목요일 (아주 맑음)

2018.07.12 20:50

건우지기 조회 수:76

거의 태풍의 간접적인 영향권에 들었을 때 부는 바람이 어제 그리고 오늘 분다.

덩달아 파도도 높아지고.

거기에다 만조가 거의 최고조에 다다른다.

오늘도 만조가 꽤 높은 수치였는데 파도가 치니 리조트까지 파도가 넘어 들어왔다.

내일은 수위가 더 높아질 것이고 모레는 그보다 더 높아진다.

파도가 예상되니 걱정이 앞선다.

내일부터 다이빙이 시작되는데 바다상황이 좋지 않으니 걱정이다.

그리고 간만의 차이가 심해 조류도 상상 이상이다.

더욱 더 신경을 써서 다이브 사이트부터 결정하고 손님들의 안전을 최대한

고려하여 진행할 것이다.

어둠이 깔린 지금도 바람이 거세고 파도도 높다.

오늘 직원들과 하루 종일 물청소를 했다.

청소를 해도 끝이 없다.

하고나면 또 지저분 해진다.

코곤이 바람에 날려 리조트를 지저분하게 만드는 것이다.

아마도 2주 후부터는 지붕교체가 시작될 것으로 생각되어 진다.

지붕교체를 현대식으로 하면 일부 지붕만 코곤으로 되어 있기에 리조트가 더 깔끔해

질 것이다.

리조트다운 멋은 좀 없어지겠지만...그래서 아쉽기도 하다.

그래도 큰돈을 들여 공사를 하는만큼 손님들께서 좋아하실 수 있도록 만들어 볼 것이다.

직원들도 좀 더 편해 질 수 있으리라.

내일 새벽에 도착하시는 손님들이 아무 사고없이 무사히 리조트에 도착하시길 기원하며

오늘 하루를 마무리해 본다.

피곤하다.

하루 종일 청소를 한 것이 무리가 좀 있는 듯.

내일을 기다리며...

 

 

 

http://www.bluestars.co.kr/xe/files/attach/images/164/b91a7e70ea34679b8334eb7fc993e741.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