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www.bluestars.co.kr/xe/files/attach/images/164/a040321299b3729d7f9359c13b9d6ed6.jpg
이용 후기

11월 마지막주에 있었던 여자 네명 입니다 !

2019.12.10 21:59

홍기쁨 조회 수:136


안녕하세요 사장님 ! 

잘 지내시죠 ? 


11/23-11/27 까지 있었던 여자 네명 기억하세요 ? 

잊지 못할 추억이라 꼭 후기를 남기고 싶어 늦게나마 글을 적어봅니다 ! 


저희는 5일간 건우다이브에 머물고 4일동안 펀다이빙을 하게 됐습니다 ! 

막탄에서 출발하여 새벽에 건우다이브에 도착했는데 그 시간에도 안 주무시고 맞아주신 박강사님 ㅎㅎ 

방 배정 받고 들어갔는데 필리핀에서 묵어본 숙소 중 가장 깨끗하고 좋은 숙소였어요 


첫 날은 자고 다음 날 아침식사하러 식당에 갔는데 아침에 반찬 가짓수 실화인가요... 

역시 밥 맛있다고 소문 난 게 진짜였어요 ! 

한식이라 부담되지 않고 든든하게 먹고 다이빙 시작할 수 있었어요 



첫 번째 펀다이빙은 카시리스에서 다른 다이빙팀과 진행되었어요 ! 

배를 타고 꽤 나가야 하는 거리의 섬이었는데도 방카가 넓고 쾌적해서 불편함없이 이동할 수 있었어요

인원수가 많아서 다이빙 할 때에 동선이 불편했던 점을 제외하고는 시야도 좋았고 산호도 많아 볼거리도 충분했어요 

점심식사도 방카에서 강사님들과 보트맨들이 준비해준 부대찌개로 후식으로 망고까지 푸짐하게 잘 먹었습니다~ 


둘 쨋날은 아포섬에서 전 날과 같이 다른 다이빙팀과 진행됩니다 

아포섬은 조류가 센 곳이어서 사장님께서 가이드를 하셨어요 두근 두근 

건우에서 인상 깊었던 것은 다이빙 직전에 지도를 펼쳐서 직접 바다 상황과 다이빙포인트에 대해서 자세하게 브리핑을 한다는 것 ! 

사장님은 물론이고 박강사님도, 지마스터님도 마찬가지였어요 ! 

강사가 브리핑을 집중해서 해주고, 또 그것을 다이버들이 듣는 다는 것은 직접 자기 장비 점검을 하고 

안전하게 다이빙을 즐길 수 있도록 마음가짐을 하는 시간이 되어주어 유익하고 많이 배우기도 했어요 


또한, 저희 인원 중에 어드밴스드를 막 취득하고 온 뽀시래기 다이버가 있어서 ㅎㅎㅎㅎㅎㅎ 

다이빙 직전에 이 날 가이드 하시는 사장님께 미리 당부의 말씀을 드렸더니 무심한듯 배려해주셔서 감사했습니다 ♥ 



세 번째 날은 고래상어를 보고싶어하는 저희를 위해 오슬롭에서 1회, 수밀론에서 2회 하도록 배려해주셨어요 !

요구사항 다 들어주신 박강사님 1004............. ♥ 

다른 다이빙팀들이 떠나고 저희끼리만 하게 되어 넓은 방카를 마음껏 이용할 수 있어 좋았어요 꺄 ~~~~~~

오슬롭에서 고래상어도 보고 수밀론에서 화이트팁, 블랙팁 상어도 보고 다양한 물고기 많이 봤어요 

시야는 말해 뭐해 수준으로 좋았고 그런 것들 다 담아주려 노력하신 박강사님 고생 많으셨어요 

덕분에 훌륭한 사진, 영상 얻었어요 고맙습니다 >_< 


네 번째 날은 마지막 다이빙 날이었는데, 바람이 불고 파도가 거셌어요 ㅠㅠ 

다이빙을 할 수 있을까 걱정했는데 사장님께서 하우스리프에서 진행할 수 있다고 하셔서 믿고 따라갔습니다 ! 

1회차에는 삼보안에서 진행했는데 정어리떼도 보고 거북이도 보고 이름 모를 물고기들도 많이 보고 눈이 즐거웠어요 ㅎㅎ 

2회차부터는 파도가 더 높아지고 조류가 셌는데 뽀시래기 다이버 한 명을 제외하고는 모두 만족한 다이빙었던 것 같아요.... 

점심을 먹은 후에 마지막 다이빙이 진행되었는데 사실 ... 포기하려고 했으나 사장님께서 할 수 있다고 응원(?) 해주셔서 

다행히 마지막 다이빙까지 안전하게 즐겁게 마칠 수 있었어요 ^^ 

마지막 다이빙으로 정말.... 많은 것을 배우고 깨닫고 느꼈습니다 !!! 

사장님의 강인함!!! 다이빙에 대한 의지!!! 불가능을 가능으로 바꾸는 힘!!! 

안전한 다이빙을 즐길 수 있도록 이끌어준 사장님 감사합니다 !!!!!!!!!!!!!!!!! ♥ 하트 무한개 !!!!!!! 


다음 날 저희는 캐녀닝을 위해 아침 일찍 체크아웃을 하게 됐는데, 조식을 신청하지 않았는데도 저희 생각해주셔서 

아침도 챙겨먹고 갈 수 있게 준비해주셨어요 ㅠㅠ 감동받았습니다 ㅠㅠ 


저희가 다른 팀들과 달리 개인장비가 없어 렌탈을 하게 되면서 장비 오작동으로 불편한 점 여러 번 말씀드렸었는데, 

사실 저희도 장비에 대해 잘 모르다보니 불편한 점만 느꼈을 수도 있었던 것 같아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대한 바로 교체해주고 피드백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덕분에 이상없이 안전하고 즐겁게 다이빙 즐길 수 있었어요 ♥ 


체크아웃 직전에 사장님께서 먼저 나가야 하셔서 아쉬운 마음은 크고, 드릴 것은 없어,  

포옹과 악수로 인사드렸는데 눈물이 왈칵 나서 뒤돌아 눈물 훔쳤어요....ㅠㅠ 

무뚝뚝하지만 정 많고 따뜻한 배려심에 감동받아 잊지 못할 추억이 된 것 같아요 

정말 고맙습니다 

마지막에 다 같이 사진이라도 찍을 걸 하고 아주 아쉬워했답니다 ㅠㅠ 


말하지 않아도 묵묵히 멀리서 필요한 것들 챙겨주시고 우리 마음 가장 잘 알아주신 박강사님, 

산호 부시는 뽀시래기 케어해주신 지마스터님 모두 감사했습니다 ! 


그리고,

아무것도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말해 뭐해 츤데레 사장님 ♥  

두고 간 아이스크림은 다 드셨죠 ? 다음 번에 갈 때는 사장님 좋아하시는 떡 가져갈게요 ! 

항상 건강하시고 강녕해주세요 !!!!! 

복순이 별이 바다 곰돌이 왕자 구슬이 모두모두 보고싶어요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용후기 게시판 안내 웹지기 2013.08.01 13366
» 11월 마지막주에 있었던 여자 네명 입니다 ! [1] 홍기쁨 2019.12.10 136
101 이웃집. [1] 김정태 2019.11.23 92
100 끝나지 않은 최고의 여행 [2] file 민경호 2019.10.15 192
99 오랜 친구?의 집을 방문한 기분이었습니다.^^ [1] 조재형 2019.04.10 250
98 일정 내내 세심하게 신경써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1] file 김치호 2019.03.19 203
97 안녕하세요 대구'바찾사' 팀입니다. [1] file 독고다이 2019.03.05 154
96 안녕하세요! [1] 니나 2018.12.06 163
95 안녕하세요 다이브루덴스 신상규입니다. [1] file 신상규 2018.12.04 235
94 평생 잊지못할 시간 보내고왔습니다 ^_^ [1] file 김레아 2018.06.19 433
93 초여름의 즐거운 휴가 보내고 왔습니다. [1] file 민경호 2018.06.12 227
92 안녕하세요~! 연말에 다이빙 했던 부부입니다. [1] file 김광록 2018.01.19 380
91 안녕하세요 12/30부터 1/2까지 다이빙한 부부입니다.^^ [2] file 최지혜 2018.01.09 312
90 1.1~1.2 다이빙한 부부입니다 [1] 황나은 2018.01.05 214
89 릴로안 캐니어링 후기 - 건우 사장님의 추천 레이쿠니 2017.12.30 315
88 릴로안 다이빙 후기 - 건우 사장님이 찍어주신 영상 [1] 레이쿠니 2017.12.30 283
87 사장님 인사드립니다 ^^ [1] 신동헌 2017.09.06 223
86 덕분에 멋진 휴가 보내고 왔습니다. [2] file 민경호 2017.08.08 404
85 대장님 인사 늦게 드려 죄송해요 [1] 박경아 2016.12.22 804
84 사장님 감사합니다~~^^ [1] 양신영 2016.10.26 590
83 사장님 안녕하시죠~ [3] 김수연 2016.09.05 719

http://www.bluestars.co.kr/xe/files/attach/images/164/b91a7e70ea34679b8334eb7fc993e741.JPG